하늘꽃향기 자연치유명상센터
 
 
 
 


|  112  | 1/6     
BlueHeart 

안녕하세요!

저, 가입하자마지, 너무너무 저에게는 큰 문제라서, 이렇게 다급하게 인사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저는 그냥 학생입니다.
다름이 아니라, 여태까지 열정으로만 살고 있었던 저에게, 모든 열정이 사라지고,
오직 탐욕과 시기와 질투만 남아서 지금 너무 괴롭습니다.
물론 모든것을 완벽히 할 수 없는건 알지만, 모든사람은 그 모든것들-제가 못하는-을
이루면서 살아가고 있다고 생각해요,.
물론 TV가 허망한 것들만 주었다고 해도, 제 눈이 잘 못되기라도 한듯, 남들은 모두들 잘하고 있는데, 저는, 아무것도 하지 않고 있고,
그래도 중학교때는 꽤 열심히 했었거든요, 공부도, 노래도, 그림도, 춤도, 그렇게 싫어하던 대인관계유지도요, /정말 못하거든요,/
그런데 너무 달려요, 집중력도 막 떨어지고, 엄청 산만해지고, 편협한 사고에다가
아주 똑똑한 애를 보면 분명히 그 마음은 남이 잘 되는 꼴을 못보는 시기하는 아음으로
열려진 입과, 판단은 나는 저렇게 못해, 나는 쟤처럼 천재가 못돼,
하는 것이 벌써 1년이 지나고 아직도 나아지지 않고 있습니다.
자꾸 허무한것만 쫓고있어요, 어쩌면 뇌호흡을 하고 싶다는 말도, 그렇게라도 해서 천재가 되고싶다는 말이란걸 발견했어요,

제가 예전에는 가수가 되고싶어서 막 열심히 애들하고 연습했었는데, 얼굴도 안되고, 재능도 없고, 그래서 낙심하고, 그냥 일상으로돌아간것이 제 첫번째 좌절이고요,
어떤애가 학원다니는 저와 학원안다니는 저보다 공부 잘하는 애랑 비교하면서, 저도 천재가 되어야겠다는 생각은 사실 없었지만, 차츰 그렇게 하다보니깐, 천재들은 참 쉽게쉽게 살아가는구나, 생각해서 노력에 손 띠어 버린것이 또 어쩌면 제 인생에 가장큰 좌절이었고요,
그 뒤로부터는 쭈욱, 안된다는 생각과, 자만, 오만과, 쓸데없는 자존심, 게으름, 그로인한 당연한 결과인 참패라는 고배만 계속해서 마시고있어요,

하루하루 사는것이 마약같아서 견딜수가 없어요, 너무너무 가벼워서 싫어요, 무료한건 둘째치고 아주 중요한 무언가가 빠져있는 느낌이랄까, 너무 허무해요,
세속의 틀에 마구마구 엉켜있는채로 묶여있는것 같아요,
제발 도와주세요, 두서없이 긴글 무례했지만, 부탁드립니다,
그럼 이만 줄입니다. 안녕히계세요,


   기준

바다건너

   [re] 꿈에 대해서 (바다건너)

skyflower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ZZONGA
 
Copylight ⓒ 2004~2005 Skyflower - All rights reserved 서울 강북구 수유동 560-47 세현빌라 401호 하늘꽃향기 자연치유명상센터 02)998-6866